[스포일러]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9화 감상평


세이버. 서번트 인생의 최대의 위기!


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

이번 달도 훈훈한 스토리와 맛있어 보이는 요리로 찾아온

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9화.

이번 달의 음식은 바로

토란 조림과 꽁치 구이.

가정적이면서 정성이 가득한 요리입니다.

이번 화의 내용을 한마디로 표현하자면

시로의 요리 교실 - 새색시 ver. - 입니다.

캐스터가 토란조림 이야기를 하고 있는 소이치로의 이야기를 듣게 되고

토란조림을 할 줄 모르는 캐스터가

시로를 찾아가 요리를 배우는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요리를 배우는 캐스터가 매우 귀여웠습니다.

그렇게 귀여운 새색시가 서방님에게 맛있는 밥을 차려주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던 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이번 화의 감상평은

"메데이아가 엄청나게 귀여운 겁니다."

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