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문 ☞ 대문을 바꿉니다. ----공지----






이건 예술이니깐!!!!!!



[스포일러]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12화 감상평

무과금의 희망.

근성으로 마스터들의 난제를 해결한다.

탈 4★ 서번트 헤라클레스!

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

1화를 본지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은데 어느센가 12화가 되어버린

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이번 화의 음식은 바로 로스트비프입니다
.
커다란 고기를 구워먹는 매우 아름답고 바람직한 요리입니다.

그리고 이렇게 아름다운 고기 요리가 올라오는

이번 화의 스토리는 바로 크리스마스 파티입니다.

크리스마스.

모든 사람들이 성야의 기적을 바라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날입니다.

그런 날에 가족, 친구, 소중한 사람과

같이하는 만찬은 어느 때보다 특별한 법입니다. 
이리야도 그런 크리스마스에 친한 사람들을 모아 파티를 열고

모두와 행복한 식사를 즐깁니다.

구성원들이 라이벌인 에미야 하렘 맴버들이지만

크리스마스는 그 모든 것을 화합시킬만큼 행복한 날입니다.

그리고 크리스마스는 모두가 행복해지는 마법의 날입니다.


크리스마스 트리에 쓸 나무를 구하러 밖으로 나갔다

늦게 합류한 버서커도 선물로 이리야의 수제쿠키를 받으며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보내게 됩니다.


그렇게 모두가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맞이하며

마무리가 된 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이번 화의 감상평은




"언제나 늘 신세를 지고 있는 위대한 대영웅 버서커님.

강력한 인연예장의 힘으로 내년에도 잘 부탁드립니다."

입니다.

[스포일러]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11화 감상평


후유키 시부터 칼데아까지!

팀의 주방을 책임진다!

☆4 서번트 에미야!


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


이번 달도 훈훈하고 평화로운 먹방물을 선보이고 있는

에미야 가의 오늘의 밥상.


이번 달의 주인공은 시로가 아닌 아처입니다.

역시 애송이는 노련한 역전의 용사를 이길 수는 없는 법입니다.

그리고 이번 주의 메인요리는 바로



오므라이스입니다.

대충 만들 때에는 쉽지만 정말 맛있게 만들기는 어려운 볶음밥과

대충 만들 때에는 쉽지만 제대로 모양내서 만들기는 어려운 오믈렛.

이 두가지가 합쳐진 궁극기같은 요리입니다.



내용은 아처의 카페알바입니다.

린의 짐꾼을 하기위해 공원에서 린을 기다리던 아쳐.

그러다 알바를 하던 카페의 주방이 비어 요리사를 찾던 랜서에게 붙잡혀

카페 주방에서 요리를 하게 되고 손님으로 아는 얼굴들이 들어옵니다.

시로에게 요리를 배운 캐스터는 물론이고

이미 시로의 밥 없이는 살 수 없는 몸이 되버린 기사왕까지

모두의 혀를 사로잡으면서 카페알바는 순조롭게 진행되.....

린과의 짐꾼약속을 까먹어버렸습니다.

린이 오므라이스를 먹여주는 조건으로 용서를 해주었고

아처의 카페알바는 그렇게 종료되었습니다.


그렇게 처음 온 주방에서 모두의 혀를 사로잡는

최고의 요리를 선보이며 애송이가 아처를 따라오기에는

아직 멀었다는 것을 볼 수 있었던 에미야가의 오늘의 밥상 11화.


이번 화의 감상평은

"밖에서 맛있는 음식을 먹어도 결국에는 집밥이 최고인 법입니다."

입니다.




[스포일러]아이돌마스터SideM 이유가 있어 Mini 5화 감상평


아이돌 콘서트장은 스트레스 푸는데 최고의 장소입니다.


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스포일러

이번 주도 찾아온 아이돌마스터SideM 이유가 있어 Mini.

저번 주에 이어서 이번 주도 상당히 귀여운 아이돌들이 찾아왔습니다.

전원 아역배우인 나오,시로,카논 세명로 구성된 모후모후엔와

전원 알바를 하고 있는 피에르, 쿄지, 미노리로 구성된 바이트.

오늘은 이 두 그룹의 이야기입니다.



내용은 모후모후엔과 바이트의 합동 미니라이브.

미니라이브 공연복장으로 다같이 인형옷을 입게 되고

귀여운 인형옷에 익숙하지 않은 쿄지가 잠시 거북해하지만

모후모후엔과 동료인 피에르와 미노리에게 힘을 받아

마음을 다잡고 합동라이브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다는 내용입니다.

그리고 객석에서 한 어머니가 입덕하셨습니다.

역시 입덕은 가족과 같이 따라가서 구경하다 이루워지는 법입니다.




그렇게 귀여운 아이돌을이 귀여운 인형옷을 입고

공연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던

아이돌마스터SideM 이유가 있어 Mini 5화.


감상평은

"공연장에서 형광봉은 조심히 흔들어야 합니다.

한번 옆에서 휘두른 형광봉에 맞아봤는데 저거 흉기입니다."

입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